9702b1211a05c355c1d586d682397870487c15 124983

외모도 그렇고, 성향/성격도 애비를 가장 많이 닮았노

내가 부정 할 수 없는 현실이노

모는 모대로 흉자에 순종적인 성격이라 안 닮은게 천만다행이지만

애비도 만만치 않노

내가 애비를 봤을 때 몹시 한심스럽고 경멸스러운 부분이

나에게서 발견된다는걸 느낄 때 좌절감을 느끼노

과연 이걸 바꿀 수 있을지 모르겠노

나같은 고민 하는 년 없노 조언을 달라이기